납치된 가상화폐거래소 직원 본문

ETC

납치된 가상화폐거래소 직원

빌리어즈라이프 2017.12.30 17:57


납치된 가상화폐거래소 직원납치된 가상화폐거래소 직원


영국의 가상화폐 거래소 엑스모『EXMO』의 직원이 우크라이나에서 괴한들에 납치됐다가 비트코인으로 거액의 몸값을 내고 풀려났다고 영국 BBC 방송과 로이터 통신이 29일『현지시간』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러시아의 블록체인 전문가로 유명한 엑스모의 수석분석가 파벨 레르네르『40』는 지난 26일 우크라이나 키예프에 있는 자신의 사무실을 나서다가 봉변을 당했습니다.



총을 들고 얼굴을 가린 6명의 괴한이 그를 붙잡아 대기 중이던 검은색 미니버스에 던져넣은 것입니다.


납치범들은 사흘 만인 이날 한 고속도로에서 그를 풀어주고 달아났습니다.


엑스모는 성명을 내 현재 그는 안전하며 신체적 상해를 입지 않았다면서도 커다란 정신적 충격을 받은 상태여서 며칠 뒤에 공식 입장을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레르네르는 100만 달러『약 10억6천만 원』 이상의 몸값을 비트코인으로 지불하고 풀려났다고 로이터는 전했습니다. 다만 누가 몸값을 지불했는지는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엑스모 측은 우리는 고객의 금융 자산에 대한 접근권을 갖고 있지 않다며 고객들이 보유한 비트코인으로 몸값을 냈을 가능성을 부인했습니다.



엑스모 홈페이지에 따르면 가상화폐를 거래하는 9만4천955명의 이용자가 이 거래소를 이용 중입니다.


Comments 0
댓글쓰기 폼
Total
89,538
Today
4
Yesterday
16